2018년 5월25일 금요일    단기 4351년 음력 4월11일(丁巳)
오피니언포토에세이

주산지의 왕 버들

기사전송 2018-04-29, 21:03:44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주산지의왕버들




구본활
구본활
대구·경북 사진대전 초대작가
주산지하면 봄의 왕 버들과 가을 단풍의 반영을 꼽을 수 있다.

또한 김기덕 감독의 영화 “봄 여름 가을 겨울 그리고 봄” 촬영지로도 유명하다.

과거 주산지는 요즘과 달리 주변이 정비되지 않은 태고 적 아름다움을 느낄 수 있었다.

대구에서 비포장 길을 버스로 5시간이나 걸려 하룻밤을 묵어야만 사진을 촬영 할 정도였다.

버드나무는 물을 좋아는 하지만 물속에서는 자라지 못한다. 관광지로 유명해지고 개발이 되면서 새로이 저수지 둑을 만들면서 왕 버들 군락도 많이 없어지고, 물속에 잠겨 나무의 수명을 단축하는 것 같아 많이 아쉽다.

경관도 좋지만 자주 물을 빼고 당분간 자연 휴식년제를 도입해 자연을 회복시켰으면 하는 바램이다.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