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6월22일 금요일    단기 4351년 음력 5월9일(乙酉)
사회사회일반

경북도, 대기질·기상정보 실시간 측정 도민에 알린다

기사전송 2018-03-13, 21:32:57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대기환경측정차량 본격 운영
찾아가는대기환경측정차량


경북도 보건환경연구원이 대기질을 실시간 측정·분석 할 수 있는 대기환경 이동측정시스템으로 ‘찾아가는 대기환경측정차량’(사진)을 본격 운영한다.

대기, 악취 및 기상자료 등 12종을 측정·분석할 수 있는 이동측정시스템을 구축한 대기환경측정차량으로 도내 곳곳의 대기질을 실시간으로 측정·분석해 해당기관에 통보하고 도민에게 알린다.

대기환경측정차량은 △대기측정망 미설치지역 및 예정지역 오염도 사전조사 △대기오염사고 현장측정, 환경민원(대기, 생활악취) 및 주민요청에 따른 오염도 측정 △환경체험 교육프로그램 등을 연 150일 이상 운영할 계획이다.

한편, 경북도는 13일 도청 전정에서 첫 시스템을 가동했다. 측정항목은 심각한 환경문제로 대두되고 있는 미세먼지(PM10, PM2.5), 이산화질소(NO2), 아황산가스(SO2), 일산화탄소(CO), 오존(O3)과 기상정보(풍향, 풍속, 기온, 습도) 등 10가지 항목을 동시에 측정했다.

찾아가는 대기환경측정차량 운영으로 악취민원 발생시 총환원성황화물(TRS)의 실시간 측정과 악취센서를 이용한 복합악취 시료채취도 가능하게 됐다.

대기환경측정차량 운영을 통해 측정하기 곤란했던 악취관리 체계의 한계도 해소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준근 경북도 보건환경연구원장은 “대기환경측정차량 운영으로 대기오염자동측정소 미설치 지역과 민원 다발지역에 대한 정밀 조사가 가능해져 주민들의 삶의 질 향상에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