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6월19일 화요일    단기 4351년 음력 5월6일(壬午)
경북상주

상주 “농업미생물로 가축 면역성 높이자”

기사전송 2018-03-13, 20:55:25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농업기술센터 연중 무료 공급
악취 제거 등 환경 개선 효과
상주시농업기술센터 농업미생물관은 월·화·목요일에 총 4종의 미생물 고초균, 효모, 유산균, 광합성세균을 건강한 가축생산과 축사환경개선을 위해서 연중 무료로 공급한다.

축산분야 농업미생물을 공급받기 위해선 주민등록주소지와 축사주소가 모두 상주시여야 한다. 공급받고자 하면 신분증과 농업경영체등록증 또는 가축사육개체현황을 지참해 본인이 직접 농업미생물관을 방문하면 된다.

가축의 면역성 증가와 증체를 위해선 혼합균(고초균+효모+유산균)을 이용해 생균제 제조 및 음수에 첨가해 사용한다.

생균제는 미강 100kg, 혼합균 lL, 당밀 1kg, 물 30L를 혼합해 밀봉한 뒤 5~7일간 발효시켜 제조하고 사료의 1~3%를 급여하면 된다. 생균제 제조가 어려운 농가는 혼합균을 물에 1천~1만배(가축별 상이) 희석, 급여하면 된다.

기온이 높아지는 봄철부터 증가되는 악취를 줄이기 위해선 광합성세균을 사용해야 한다.

축사 분무 시 광합성세균을 100배 희석해 첫 1개월 주 2회, 악취감소 후 주 1회 1㎡당 1L를 살포한다.

퇴비장과 분뇨장에 사용할 때는 광합성세균을 500배 희석하여 주1회 살포하면 된다. 악취가 심해지는 여름철에는 고초균을 추가로 혼합하면 더 큰 효과를 볼 수 있다.

상주=이재수기자 leejs@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