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년 11월25일 토요일    단기 4350년 음력 10월8일(丙辰)
사회사회일반

태풍 ‘탈림’ 북상… 17일 대구·경북 ‘강풍·비’

기사전송 2017-09-14, 21:33:51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제주 앞바다 예비특보


제18호 태풍 ‘탈림(TALIM)’이 오는 17일부터 대구·경북지역에 간접적으로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14일 기상청에 따르면 태풍 탈림은 이날 오후 3시 일본 오키나와 서북서쪽 약 360㎞ 해상에서 최대풍속 47㎧, 중심기압 940hPa의 매우 강한 중형급 태풍으로 시속 11㎞ 속도로 북북서진하고 있다. 15일부터 해상은 직접, 육상은 간접적으로 태풍 탈림의 영향권에 들 것으로 관측됐다.

탈림은 15일 오후 3시께 제주 서귀포 남남서쪽 약 440㎞ 부근 해상에 도달, 17일 오전 대구·경북에 5~40㎜의 비를 뿌릴 것으로 예상된다. 대구기상지청은 14일 오후 4시 제주도 앞 바다에 태풍예비특보를 발표한 상태다.

기상지청은 태풍 탈림이 이동하는 과정에서 세력이 확대될 가능성도 있을 것으로 내다봤다.

대구기상지청 관계자는 “태풍 탈림의 영향으로 대구·경북은 17일부터 강풍을 동반한 비가 내리겠다”며 “동해안에는 바람이 강하게 불고 물결이 높게 일 것으로 보여 항해나 조업을 하는 선박은 안전사고에 각별히 주의해야 한다”고 말했다.


강나리기자 nnal2@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
제9회 경주관광해변가요축제
2016포항해변전국가요제
<이명철 교수의 맛기행>
 월남쌈 전문점 '쌈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