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1월20일 토요일    단기 4351년 음력 12월4일(壬子)
경제경제일반

포스코, 아세안 학교 밖 청소년 돕는다

기사전송 2018-01-11, 21:32:58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1%나눔재단-유네스코 협약
소외아동 가장 많은 ‘태국’
올 첫 사업 지원국으로 선정
포스코1%나눔재단이 올해 유네스코가 시작하는 ‘ASEAN 지역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사업’의 첫 파트너가 됐다.

최근 포스코1% 나눔재단은 유네스코와 유네스코 파리 본사에서 오드레 아줄레 유네스코 사무총장이 참석한 가운데 ASEAN 지역 학교 밖 청소년들을 돕기 위해 전략적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

‘ASEAN 지역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사업’은 2016년 9월 ASEAN의 국가수장과 교육부장관, 그리고 동남아시아교육장관기구 대표 등 28명이 모여 정규 교육에 소외된 청소년들의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선언한 교육강화 후속사업으로 진행하는 것으로, 유네스코가 기업과는 올해 처음으로 진행하는 사업이다.

사업은 포스코패밀리 임직원들의 급여 1%기부로 운영되는 포스코1%나눔재단의 지원으로 올해부터 2020년까지 3년간 추진될 예정이며, 첫 해에는 ASEAN 지역에서 학교 밖 청소년 비율이 7.6%로 가장 높은 태국을 지원한다.

포스코는 라용지역을 비롯하여 치앙라이, 라농, 송클라 총 4개 지역의 학교 밖 청소년 2,000명을 대상으로 사업을 진행하고, 올해 활동 결과를 바탕으로 인니(7.1%), 미얀마(5.5%) 등으로 사업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포항=이시형기자 lsh@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