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5월22일 화요일    단기 4351년 음력 4월8일(甲寅)
경북영주

영주시외터미널에 지역 첫 ‘롯데시네마’ 개관

기사전송 2018-02-11, 21:31:03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1층 복합쇼핑몰·근린생활시설
2·3층 6개 상영관 909석 규모
영주동 구도심 활성화 기대감
영주영화관전경
설 연휴 직후 개관 예정인 영주 최초 시네마 복합타운 ‘롯데시네마 영주관’.



영주시외버스터미널이 가흥신도시로 이전하면서 침체돼 가던 영주동 구도심(옛 시외버스터미널 부지)에 복합 영화관이 조만간 공식 개관한다.

영주 최초 시네마 복합타운 ‘롯데시네마 영주관’은 설 연휴 직후 개관할 것으로 보인다.

장욱현 시장은 “영화관 유치는 터미널 이전에 따른 구도심 상권 부활을 위해 영화관 유치를 추진한 영주시의 노력의 결실”이라며, “시민들은 물론 청소년이나 젊은 층이 지역에서 문화공간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는 장을 열게 됐다”고 밝혔다.

시는 지난 2016년 ㈜디와이와 시네마 복합타운 건립에 대한 MOU(투자양해각서)를 체결하고 영화관 건립이 순조롭게 진행되도록 행정지원을 아끼지 않는 등 시민들의 문화욕구 충족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영화관 건립에 많은 노력을 기울였다. 영주동 옛영주시외버스터미널 부지에 개관될 ‘롯데시네마 영주관’은 건축면적 2천48㎡에 지상 3층 규모로 1층은 복합쇼핑몰 및 근린생활시설, 2~3층은 영화관 6개관으로 909석의 관람석을 갖추고 있다.

대형스크린을 완비했으며 1관(191석)은 사운드 특화관으로 저음, 중저음, 고음 등을 강화한 고급음향과 좌석을 제공하고, 3관(VIP관 60석)에는 리클라이너 좌석을 구비해 편안하고 안락한 영화관람 환경을 제공한다.

영주 롯데시네마는 1일 평균 5 ~ 6회의 영화를 상영하고 심야상영도 계획하고 있다. 관람료는 9천원 ~ 1만2천원 수준으로 인근 시와 유사하게 책정될 예정이며, 30명 이상 단체와 군인.경찰 등의 할인혜택도 계획하고 있다. 영화예매는 12일 자정부터 홈페이지를 통해 가능토록 준비하고 있으며 현장예매도 가능하다.

시는 대형 영화관 개관으로 터미널 이전에 따른 구도심공동화 현상이 자연스럽게 해결되고 안동, 봉화, 예천, 단양, 영월 등 인근 지역주민들의 방문도 크게 증가할 것으로 보고 있다.

강신호 시 투자전략실장은 “롯데시네마 영주관은 최신장비와 시설을 갖추고 쾌적한 관람환경을 제공해 지금까지 안동으로 집중되던 영화 마니아층을 영주로 흡수하는 소위 빨대효과를 유발해 지역의 유동인구 증가와 지역상권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영주=김교윤기자 kky@idaegu.co.kr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