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6월22일 금요일    단기 4351년 음력 5월9일(乙酉)
문화방송연예

올림픽 중계 SBS 시청률 ‘선두’

기사전송 2018-02-19, 22:29:22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콤비 해설·다양한 콘텐츠 호평
SBS가 2018 평창동계올림픽 주관 방송사로서 만반의 준비를 한 결실을 보고 있다.

올림픽 일정이 반환점을 돈 19일 기준 SBS TV는 지난 9일 개막 이후 대부분의 주요 경기 시청률에서 1위 자리를 놓치지 않고 있다.

SBS TV는 지난 10일 임효준이 한국에 첫 금메달을 안긴 쇼트트랙 남자 1,500m 결승전 중계 시청률에서부터 17.8%(닐슨코리아)로 선두를 차지했다.

이어 지난 16일 윤성빈이 금메달을 획득한 남자 스켈레톤 4차 시기 중계에서도 13.8%로 지상파 3사 중 유일하게 두 자릿수 시청률을 기록했다.

지난 17일 최민정이 금메달을 딴 쇼트트랙 여자 1,500m 경기 중계에서는 KBS 2TV(22.1%)에 다소 뒤졌지만 19.9%로 선전했다.

SBS TV는 이밖에도 쇼트트랙, 스피드스케이팅, 컬링, 피겨스케이팅 등 주요 종목 중계에서 3사 중 가장 높은 시청률을 자랑하며 승기를 놓치지 않고 있다.

SBS는 올해 초까지 공영방송들이 장기 파업을 한 사이 1992년부터 동계스포츠를 꾸준히 중계해온 노하우를 살려 각 종목에 내로라하는 해설위원과 관록을 자랑하는 캐스터들을 올림픽 방송단에 포함하는 등 많은 준비를 했다.
연합뉴스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