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6월22일 금요일    단기 4351년 음력 5월9일(乙酉)
정치종합

“남구를 대한민국 대표 공연문화도시로”

기사전송 2018-03-11, 21:12:24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권오섭 대구 남구새마을회장
권오섭출마예정자


대구 남구청장 선거에 출마를 선언한 권오섭 남구새마을회장이 남구를 대한민국 대표 공연문화도시로 만들기 위한 공약을 발표했다.

권 남구새마을회장은 11일 음악·연극창작소 건립과 대구문화산업클러스트 조성을 통한 대명동 공연문화거리 활성화로 남구를 ‘공연문화도시’로 육성하겠다고 밝혔다.

권 회장은 지난 7일 밤 대명공연문화거리 예전아트홀에서 연극 ‘마르지 않는 것’을 관람한 뒤 극단예전 이미정 대표와 김태석 예술감독, 출연진 등 단원들을 만나 대명동 공연문화거리 활성화 방안을 논의했다.(사진)

1시간여 이어진 이날 간담회에서 권 회장은 “관람객을 위한 주차 공간 마련이 시급하다는 의견에 동의한다”며 “당장 큰 예산을 투입하는 것보다 계명대학교와 인근 전통시장의 주차장을 활용할 수 있도록 협의를 이끌어내겠다”고 약속했다.

이어 “전통시장과 인근 상가 이용객에게 공연 관람 할인 혜택을 주고 공연 관람객에게는 인근 상가 할인 혜택을 준다면 예술인과 지역 상권이 상생하는 시너지 효과를 거둘 수 있다”며 “특히 김광석길처럼 젠트리피케이션 현상이 심화되지 않도록 대책을 마련하겠다”고 덧붙였다.

권 회장은 또 남구를 공연문화도시로 만들기 위한 청사진으로 △계명대 대명동 캠퍼스에 문화산업센터·무대예술센터·공연기획센터로 구성된 대구문화산업클러스터 조성 △도시재생 뉴딜 사업 결합으로 공연문화예술거리 예술인과 인근 상권의 동반 성장 지원 △전문 음악인 양성과 수준 높은 음악 콘텐츠를 생산하는 뮤직스쿨 개최 등을 발표했다.

김주오기자 kim-yns@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