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년 7월21일 토요일    단기 4351년 음력 6월9일(甲寅)
사회사회일반

낮 최고 35도 폭염…밤엔 열대야

기사전송 2018-07-11, 22:02:56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싸이로그 구글

대구·경북지역은 당분간 낮에는 폭염이, 밤에는 열대야가 기승을 부릴 전망이다.

대구기상지청에 따르면 당분간 북태평양고기압의 영향으로 덥고 습한 공기가 유입되고 강한 일사가 더해지면서 평년보다 기온이 높을 것으로 예보됐다. 낮 기온이 35도 내외까지 오르는 가운데 밤 사이 열이 충분히 식지 못해 열대야가 나타나는 곳도 있겠다.

11일 대구와 경북 15개 시·군에 내려진 폭염주의보는 12일 오전 11시를 기해 폭염경보로 한 단계 격상된다.

12일 낮 최고기온은 대구·영천·경산·구미·안동·의성·포항·경주 35도, 성주·예천·영덕 34도 등이다.

12~13일엔 대구·경산·영덕·포항을 중심으로 열대야가 관측될 것으로 예상된다.

열대야는 오후 6시부터 다음날 오전 9시 사이 최저기온이 25도 이상 유지되는 현상이다.

기상지청 관계자는 “당분간 낮 기온이 35도 이상 오르며 매우 덥겠고 폭염특보도 차차 확대·강화될 것으로 보인다”며 “한낮에는 되도록 야외활동을 자제하는 것이 좋다”고 말했다.

강나리기자 nnal2@idaegu.co.kr
독자한마디 폰트 키우기폰트 줄이기 프린트 요즘 싸이로그 구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