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옹왕사기념사업회 장육사서 실무회의 개최
나옹왕사기념사업회 장육사서 실무회의 개최
  • 영덕=이진석
  • 승인 2009.05.14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나옹왕사기념사업회는 14일 고려말 영덕이 배출한 한국불교의 선각자 나옹왕사가 창건한 영덕군 창수면 갈천리 운서산 장육사 경내에서 실무회의를 가졌다.

실무회의는 나옹왕사기념사업회 실무회장인 불국사 주지 성타스님을 비롯, 조계종 총무원 소청심사위원장 청우스님, 자문위원, 실무위원 등 20여명이 참석했다.

실무회의는 이날 정관일부 수정안을 상정해 통과시키고 기념사업회운영 방안토의 및 나옹 테마파크 조성사업에 따른 실무위원 컨설팅과 나옹유적지 반송정 건립 등을 논의했다.

그리고 신라문화권, 유교문화권, 가야문화권 등 경북도내 3대문화권 사업에 따른 중앙부처 방문 등 다양한 과제들을 협의해 가며 현장 사업이 가시화될 수 있도록 심도 있는 실무회의가 진행됐다.

나옹왕사기념사업회 구성은 영덕군이 지난해 1월25일 나옹왕사 재조명 학술세미나를 성황리에 개최한 후 나옹왕사 성지조성 사업의 필요성이 대두돼 그간 각계 관련 원로들의 고견을 수렴한 결과 같은 해 7월31일 창립했다.

창립 후 기념사업회는 나옹왕사 사적비 건립과 지난해 10월21일 경축행사시 군내 학생백일장 대회에 참가한 300여명의 학생에게 1인당 5천원상당의 도서상품권을 전달했다.

또 경축행사에 참가한 축하객에게 나옹왕사 선시가 도안된 손수권 3천장을 제작 배부하는 등 나옹왕사 인프라 사업에 지원을 아끼지 않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