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주여고, 대통령기농구 우승
상주여고, 대통령기농구 우승
  • 이상환
  • 승인 2013.08.13 17: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결승서 숙명여고에 75-69 승
상주여고가 제45회 대통령기 고교농구대회 여고부 정상에 올랐다.

상주여고는 13일 서울 송파구 잠실학생체육관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여자부 결승전에서 숙명여고를 75-69로 꺾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날 상주여고는 김시온(26점·7리바운드·4어시스트)-정은혜(20점·17리바운드)-조은정(10점·11리바운드) 트리오가 나란히 더블더블로 활약해 이 대회에서 첫 우승을 견인했다.

팀을 정상으로 이끈 김시온은 대회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됐다.

숙명여고는 박혜미가 35점, 18리바운드로 고군분투했지만 주전 전원이 고른 활약을 펼친 상주여고를 막기에는 역부족 이었다. 숙명여고는 2000년 이후 13년 만에 대통령기 패권 탈환에 실패했다. 박혜미는 우수선수상을 받았다.

남자부 결승에서는 경복고가 마산고를 81-70으로 꺾고 2009년 이후 4년 만에 이 대회 정상에 복귀했다.

경복고는 김경원(26점·17리바운드), 안영준(15점·6스틸) 등의 활약으로 승리했다. 안영준이 MVP에 선정됐다.

반면 마산고는 대통령기 2년 연속 우승이 좌절됐다.

이상환기자 lees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