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인선 경북 정무부지사 ‘여성공학인 공공부문’ 대상
이인선 경북 정무부지사 ‘여성공학인 공공부문’ 대상
  • 이종훈
  • 승인 2013.12.05 17: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news/photo/first/201312/img_115693_1.jpg"/news/photo/first/201312/img_115693_1.jpg"
이인선 경북도 정무부지사
한국여성공학기술인협회 주관으로 지난 4일 서울 팔레스호텔에서 열린 ‘여성공학인 대상’ 시상식에서 이인선 경북도 정무부지사가 공공부문 대상을 수상했다.

이 부지사는 경북도 북미 투자유치단을 이끌고 미국을 방문하는 바람에 이날 시상식에는 참석하지 못했다.

6일 경북도에 따르면 이 부지사는 계명대 자연과학대학 교수로 출발해 DGIST 원장, 계명대 부총장을 역임하면서 지역 공학기술인 양성은 물론 DGIST 설립과 뇌 연구원 유치 등 지역 과학진흥에 기여했다.

또 지역 출신 여성과학자로는 드물게 국가교육기술자문위원, 지식경제부 R&D 전략기획단 비상근 단원, 교과부 지방과학기술진흥자문위원 등 국가 과학기술 정책에 직접 참여한 점 등이 높은 평가를 받았다.

특히 2011년 11월 전국 최초의 여성부지사로 임명된 이후 일자리창출, 국내외 기업 투자유치, 기초과학 인프라 확충, 신성장산업 육성을 비롯한 경력단절여성 능력개발과 여성기업인 육성 등 탁월한 능력과 성과를 인정받아 이번 대상을 수상하게 됐다.

이인선 부지사는 영상을 통한 수상소감에서 “남들이 가지 않는 가시밭길을 걸어오면서 지역 과학기술 진흥과 후진 양성에 최선을 다해 왔다”며 “오늘도 실험실에서 밤 새워 연구에 몰두하고 있는 여성공학도들에게 꿈과 희망이 되길 소망한다”고 말했다.

한편, 산업통상자원부가 후원하는 올해 5회째인 여성공학인대상은 이공계 전공자로서 기업 및 공공부문에서 이바지한 공이 크거나, 선구자적인 역할을 수행한 여성 공학인을 선발하는 과학기술계의 권위 있는 상으로 알려졌다.

이종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