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약재 생산·제조·유통 종합체계 구축
한약재 생산·제조·유통 종합체계 구축
  • 이종훈
  • 승인 2013.12.25 13: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오늘 한방산업 육성 연구용역 최종보고회
경북도는 26일 도의회 세미나실에서 ‘경북 신한방산업의 전략수립 및 타당성 조사’ 연구용역 최종 보고회를 연다고 25일 밝혔다.

이날 보고회는 용역기관인 한국보건산업진흥원으로부터 보고를 듣고 미흡한 점과 보완이 필요한 부분을 전문가들과 함께 토의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보고서에 따르면 경북의 새로운 한방산업 육성을 위해 3대 전략목표와 8대 전략과제를 선정했다.

3대 전략은 한약재 생산·제조·유통의 종합관리체계를 새롭게 구축하기 위한 약용작물 생산·제조·유통의 고도화, 경북의 특화 한방자원을 활용한 제조·판매연계산업의 창출, 한방 휴양 관광산업 육성이 제시됐다.

약용작물 생산·제조·유통의 고도화를 위한 전략과제로는 경북 한방자원 종합관리 운영 지원, 한방천연물 가공 산업 지원, 새로운 수요창출과 융합기술이 적용된 고품질 약용작물 채소공장 활성화 등 세 가지 과제를 제안했다.

경북의 특화 한방자원을 활용한 제조·판매연계산업의 창출을 위해서는 동의보감의 원전 법제에 따른 새로운 글로벌 명품인삼의 개발, 산삼을 활용한 마케팅의 활성화, 태백지간 천혜의 자원인 금강송림과 송이를 활용한 체험관광사업을 꼽았다.

또 한방 휴양 관광산업을 육성을 위해서는 생태관광자원 및 한방산업단지를 활용한 한방 에코힐링서비스 활성화, 체류형 한방뷰티체험 서비스를 통한 한방뷰티산업 육성과제를 내 놓았다.

도는 이번 용역결과를 토대로 경북한방산업이 국가전략산업화를 위한 사업계획을 수립하는 등 신규사업으로 반드시 연결될 수 있도록 국비예산확보에 적극 나설 계획이다.

김학홍 경북도 창조경제실장은 “이번 용역이 경북한방산업의 새로운 영역으로 확장해 나가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종훈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