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리실 1급 인사 단행
총리실 1급 인사 단행
  • 승인 2014.01.08 17: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일괄사표 10명 중 5명 경질
최근 일괄사표를 제출한 국무총리 비서실 및 국무조정실 1급 고위직 공무원 10명 가운데 5명이 경질됐다.

총리실은 오는 9일자로 이러한 내용의 1급 고위직 공무원 인사를 단행했다고 8일 밝혔다.

총리실에 따르면 지난해 말 사직서를 낸 10명 가운데 심오택 국정운영실장과 김효명 세종특별자치시지원단장, 김희락 정무실장, 이태용 민정실장 등 4명이 유임됐으며, 조경규 사회조정실장은 경제조정실장으로 자리를 옮겼다.

나머지 권태성 정부업무평가실장, 강은봉 규제조정실장, 류충렬 경제조정실장, 신중돈 공보실장, 박종성 조세심판원장 등 5명은 사직 처리됐다.

신임 정무업무평가실장에는 이철우 총무기획관이, 사회조정실장에는 최병환 기획총괄정책관이, 조세심판원장에는 김형돈 조세심판원 1상임심판관이 각각 승진됐다.

규제조정실장은 개방형으로 공모하기로 했으며, 공보실장의 경우 전문성 있는 인사로 후임 인선에 착수키로 했다고 총리실은 밝혔다.

총리실은 “이번 인사는 그동안 업무수행 노력과 성과를 엄정하게 평가하여 최대한 반영한 것으로 조직의 안정성을 유지하면서 능력과 전문성에 따른 발탁인사를 병행한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