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연, 해외 유명 전시회 참가 두각
패션연, 해외 유명 전시회 참가 두각
  • 김정석
  • 승인 2014.02.04 16: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패션업체, 지난달 319만달러 상담 실적
한국패션산업연구원(패션연)의 지원을 받아 지난 1월 해외 유명 전시회에 참가했던 지역 14개 패션업체들이 각 전시회에서 두각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월 한 달간 홍콩패션위크와 프리미엄 베를린, 후즈넥스트에 참가한 업체들은 각 전시회를 통해 총 319만 달러의 상담 실적과 128만 달러의 현지계약 성과를 거뒀다.

패션연에 따르면 지난달 13일부터 16일까지 열린 홍콩패션위크에서는 데즐러, 에리블라썸, 청운통상, Y.F.S 등 4개 업체가 참가해 237만 달러의 상담 실적과 75만 달러의 현장 계약을 달성했다.

또한 지난달 14~16일 개최된 프리미엄 베를린에는 bcd, 디자인드 바이 재우킴, 비틀비틀, 카키 바이 남은영, NMIYA, MONOGRU 등 6개 업체가 총 40만 달러의 상담 실적을 올렸다.

같은 달 25~28일 열린 후즈넥스트에는 이노센스, 이루나니, 갸즈드랑, 아벡에스 등 4개 업체가 참가, 42만 달러의 상담 실적과 30만 달러의 현장 계약을 달성했다.

한편, 패션연은 19~22일과 23~25일 각각 열리는 이스포 베이징, 뉴욕 패션 코테리의 참가 업체를 지원하고, 국내 업체를 대상으로 패션 전시회 관련 정보를 제공하는 세미나 또한 개최할 예정이다.

김정석기자 k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