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영진 “생애주기별 맞춤 복지 실천”
권영진 “생애주기별 맞춤 복지 실천”
  • 이창재
  • 승인 2014.02.20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 촘촘히 짜서 약자가 편히 기댈 시장 될 것”

권영진 새누리당 대구시장 예비후보(전 서울시 정무부시장)는 20일 “박근혜 대통령의 대선공약인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를 촘촘히 짜서 사회적 약자들이 언제든지 편안하게 기댈 수 있는 시장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권 후보는 이날 동구 검사동 사회복지협의회를 방문 그간 어려운 여건에서도 사회복지와 사회적 약자보호를 위해 앞장서온 협의회의 노고를 치하하고 시장에 당선될 경우 복지정책과 관련된 시정운영 계획을 밝혔다.

권 후보는 “생애주기별 맞춤형 복지의 핵심은 그 동안의 비효율과 중복을 없애고 청년기 장년기 노년기별로 그 시기에 꼭 필요한 지원을 하겠다는 것”이라며 “사회복지법인 대표들도 이런 정책방침에 맞춰 시설을 운영해 주시고 단순 보호나 요양이 아니라 사회적 약자가 자신의 역량을 제고하여 적합한 일자리를 찾을 수 있도록 조력자 역할도 해 줄 것”을 당부했다.

권 후보는 이어 “시장이 되면 빈틈없는 복지 정책을 추진 자립과 자활이 제대로 이뤄질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시청을 사회적 약자의 복지언덕이 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강영신 사회복지협의회 이사장은 “사회복지 종사자 및 자원봉사관리자 전문교육 훈련기관의 역할을 할 수 있는 대구사회복지회관의 건립이 시급하다”면서 예산배정과 조기 건설을 건의했다.

협의회의 건의에 대해 권 후보는 “사회복지사업을 하시는데 지장 없도록 숙원 사항을 잘 염두해 두겠다”면서 “복지법인과 사회복지사의 존재이유가 사회적 약자의 행복한 삶을 위한 것인 만큼 이 목적을 달성하는데 앞장서 줄 것”을 당부했다.

이창재기자 kingcj123@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