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양군, 열악한 현실 확 바꿀 것”
“영양군, 열악한 현실 확 바꿀 것”
  • 김상만
  • 승인 2014.03.20 15: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종열 도의원 후보, 선거사무소 개소
이종열개소식

영양군에서 경북도의원에 출마한 새누리당 이종열 예비후보는 19일 이여형 전 영양군수, 박종태 영양문화원장, 이재덕 영양군 노인회회장, 이상일 경주 이씨 종친회장을 비롯한 지지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선거사무소 개소식을 개최했다.

이 예비후보는 “영양은 제가 태어나서 성장했고 꿈과 야망을 키워준 자랑스러운 고향”이라고 강조하고 “그동안 폭넓은 사회활동으로 익힌 정무적인 역량을 고향 발전을 위해 헌신하고자 경북도의원 선거에 출마했다”고 밝혔다.

이 예비후보는 영양은 일자리 부족으로 젊은이들의 인구 유출은 심각하고, 지역 경제도 나날이 어려워지고 노령인구의 비중에 비해 노인복지시설이 부족한 현실을 확 바꿔놓을 것이라고 덧붙였다.

양양=윤성균기자 ysk@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