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반기 국회의장 후보 ‘비주류’ 정의화 선출
후반기 국회의장 후보 ‘비주류’ 정의화 선출
  • 승인 2014.05.23 11: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당 몫 부의장엔 정갑윤
19대 국회 후반기 2년간 입법부를 이끌 국회의장 후보에 5선의 새누리당 정의화 (66·부산 중·동)의원이 선출됐다. 또 여당 몫 국회 부의장 후보에는 정갑윤 (64. 울산 중구) 의원이 뽑혔다.

정 의원은 23일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 국회의장 후보자 선출 투표에서 총 투표수 147표 가운데 101표를 획득, 46표에 그친 황우여 (인천 연수) 의원을 가볍게 따돌렸다.

당내 비주류인 정 의원은 옛 친이(친이명박)계를 포함한 비주류 측과 초선 의원들로부터 몰표를 받아 친박(친박근혜) 주류에서 지원한 것으로 알려진 황 의원을 상대로 예상 밖의 압승을 거뒀다. 정 의원은 오는 27일 예정된 국회 본회의에서 차기 국회의장으로 확정될 전망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