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연, 지역 봉제공장 환경 개선·맞춤형 인력 양성
패션연, 지역 봉제공장 환경 개선·맞춤형 인력 양성
  • 김정석
  • 승인 2014.06.05 17: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패션산업연구원(패션연)이 지역 봉제공장들에 봉제환경 개선을 지원해 생산성 향상 및 신규 일자리 창출을 적극 펼치고 있다.

먼저 패션연은 지역 맞춤형 일자리 창출사업의 일환으로 ‘리사이클 밸리 구축을 통한 인력양성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리사이클 밸리 인력양성사업은 패션·봉제교육을 통해 숙련된 인재를 양성하고 지역의 각 봉제업체들과 매칭을 시켜주는 사업이다.

실습형 교육과정으로 이뤄진 리사이클 밸리 인력양성사업에서는 총 70명의 교육 수료생이 배출될 예정으로, 수료생들은 봉제현장 실습을 통해 맞춤형 취업을 지원받게 된다.

또 패션연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낙후된 작업환경 개선을 원하는 지역의 패션·봉제업체들을 모집해 14개 업체의 신청을 접수했다.

패션연은 이 중 8개 업체를 선정해 전문가를 통한 현장실태조사를 벌인 뒤 최종 지원업체를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업체는 내부 환풍시설 설치 지원, 에너지 절약을 위한 조명등 교체, 노후 전기배선 정리 및 교체 지원을 받을 수 있다. 패션연은 이를 통해 낙후된 봉제환경을 안전하게 개선, 작업자의 만족도 향상과 신규 일자리 창출 등을 이끌어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김정석기자 k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