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 대통령, 로열더치셸 CEO 접견…에너지협력 논의
朴 대통령, 로열더치셸 CEO 접견…에너지협력 논의
  • 승인 2014.06.23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대통령로열더치쉘대표이사접견
박근혜 대통령이 23일 오후 청와대에서 반 뷰어든 로열 더치 쉘 대표이사를 접견,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은 23일 오후 청와대에서 세계적 에너지 기업인 ‘로열 더치 셸’의 벤 반 뷰어든 최고경영자(CEO)를 접견하고 세계 가스 시장 동향 및 에너지·조선 해양플랜트 건조 협력 등에 관해 의견을 교환했다.

지난주 우즈베키스탄 등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에서 세일즈외교를 벌인 박 대통령이 귀국 후 첫 일정으로 이날 접견을 잡은 것은 국내 경기활성화를 위한 경제행보의 일환이라고 청와대는 설명했다.

박 대통령은 지난해 10월15일에도 청와대에서 이 회사의 피터 보저 당시 CEO를 접견한 바 있다.

박 대통령은 접견에서 올 초 취임한 뷰어든 CEO에게 “너무 늦었지만 취임하신 것을 축하드린다”며 “작년에 전임 CEO님을 봤는데 이 짧은 시간에 두 번 뵙게 됐다. 한국과 인연이 많은 것 같다”고 축하인사를 건넸다.

이어 “지금 아시아 신흥시장을 비롯해 세계 각국이 점차 에너지 수요가 많이 늘고 있는데 한편으로는 에너지 시장의 불안정성도 있고 환경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에 관심을 갖고 어떻게 대응할까 하는 노력도 숙제”라며 “향후 세계 에너지 시장이 어떻게 변화할 것인지 말씀을 들려달라”고 요청했다.

장원규기자 jwg@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