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대통령 ‘문화의 날’ 융복합 뮤지컬 관람
朴대통령 ‘문화의 날’ 융복합 뮤지컬 관람
  • 승인 2014.08.27 15: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젊은 예술가들 도전 격려
문화가있는날-공연보는박대통령
박근혜 대통령이 ‘문화가 있는 날‘ 행사의 일환으로 27일 오후 서울 종로구 상명대학교 상명아트센터에서 열린 융복합 공연 ’하루(One Day)‘를 관람하고 있다. 이 공연은 견우와 직녀의 만남을 주제로 한 것이다.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은 27일 ‘문화가 있는 날’을 맞아 시내 한 공연장에서 연극과 무용, 영화와 뮤지컬 등 다양한 장르가 결합된 융·복합 뮤지컬 ‘One Day’를 관람했다.

박 대통령은 지난 6일 충무공 이순신 장군의 명량 대첩을 그린 한국 영화 ‘명량’을 관람한 데 이어 이달 들어 두 번째로 문화 행사 참석차 청와대 바깥나들이에 나섰다.

박 대통령이 이날 관람한 작품은 전통 설화인 ‘견우와 직녀’ 이야기를 소재로 여러 장르를 융·복합한 뮤지컬이다.

청와대는 “박 대통령의 이번 공연 관람은 다양한 장르 간 융·복합을 통해 만들어낸 작품에 관심을 표명하고, 문화예술계를 이끌어 나갈 젊은 예술가들의 새로운 시도와 도전을 격려하는데 의미가 있다”고 말했다.

이날 행사에는 대통령 소속 문화융성위원회 김동호 위원장, 김종덕 문화체육관광부 장관을 비롯해 무용, 연극, 영화, 영상 등 다양한 장르의 예술 전공 대학생, 신진 예술가, 일반인 등 700여 명이 함께 했다.

문화가 있는 날은 대통령 소속 문화융성위가 생활 속 문화 확산을 위해 올해부터 매월 마지막 수요일을 지정한 것으로, 박 대통령이 문화가 있는 날에 맞춰 외부행사에 참석한 것은 이번이 네 번째다.

장원규기자 jwg@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