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가와 철학자의 만남…23일 대가대 김종복미술관 특강
화가와 철학자의 만남…23일 대가대 김종복미술관 특강
  • 정민지
  • 승인 2014.10.15 1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술관에서 듣는 고흐와 하이데거 이야기는 어떤 내용일까.

대구가톨릭대 김종복미술관이 화가와 철학자의 만남을 준비했다. 오는 23일 김종복미술관에서 신창석 대구가톨릭대 교수(철학전공)를 초빙, ‘농부의 신발과 별-고흐와 하이데거’라는 주제의 특강을 진행한다.

살아서 죽은 다음에야 갈 수 있다던 ‘별’을 그린 화가 빈센트 반 고흐, 철학한다는 것은 곧 저 ‘별’을 향해 가는 것이라던 실존주의 철학자 마르틴 하이데거의 담론을 함께 들어볼 수 있는 기회다. 미술과 철학에 관심 있는 사람은 누구나 참석할 수 있다.

이번 특강은 대구가톨릭대 효성캠퍼스에 설립된 김종복미술관이 지난 1월 문화체육관광부 1종미술관으로 등록된 기념으로 마련됐다. 지난 4월 권희경 대구가톨릭대 명예교수의 ‘회화의 진실과 역설’ 특강에 이어 두 번째이다.

한편 김종복미술관은 개관 첫 기획전으로 대구가톨릭대 개교 100주년을 기념하는 ‘100년 동문-소통과 화합展’을 오는 11월 개최할 예정이다.

정민지기자 jmj@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