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네덜란드 우호 확인
韓-네덜란드 우호 확인
  • 승인 2014.11.03 16: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朴대통령-빌럼 알렉산더르 국왕 정상회담
악수하는한·네덜란드정상222
박근혜 대통령이 3일 오전 청와대에서 빌럼-알렉산더르 네덜란드 국왕과 정상회담을 하기에 앞서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은 3일 오전 청와대에서 우리나라를 국빈 방문한 빌럼-알렉산더르 국왕과 정상회담을 했다.

빌럼-알렉산더르 국왕의 방한은 박 대통령이 지난 3월 네덜란드 헤이그에서 열린 핵안보정상회의 계기에 우리나라 대통령으로서는 처음으로 네덜란드를 공식방문한데 대한 답방 차원이다. 당시 박 대통령은 빌럼-알렉산더르 국왕의 초청으로 오찬을 함께 했다. 특히 빌럼-알렉산더르 국왕의 방한은 1961년 한·네덜란드 수교 이후 네덜란드 국가 원수로서는 최초의 국빈 방한이다.

박 대통령은 회담 모두에서 빌럼-알렉산더르 국왕의 방한을 환영하면서 “이번 방한 때 100명이 넘는 네덜란드 경제사절단이 동행했다”며 “이번 기회에 양국 기업 간 호혜적 협력도 크게 확대되는 뜻깊은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박 대통령은 이어 “지난 3월 정상회담에서 네덜란드 정부의 ‘TOP-9’ 신산업 정책과 한국의 창조경제 정책이 서로 연계하면 아주 창조적 결실을 볼 수 있다는데 공감하고, 다양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며 “오늘 네덜란드 연구용 원자로 사업, 즉 오이스터(OYSTER) 프로젝트 계약 체결과 뇌연구 분야 협력 양해각서(MOU) 서명으로 지난 회담의 가시적 성과가 나타나게 된 것을 기쁘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이에 빌럼-알렉산더르 국왕은 “오늘 아침 저를 비롯해 저의 왕비를 따뜻하게 환대해 주신 것에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며 “올해 3월 대통령께서 헤이그를 방문해 주신 지 얼마 되지 않아 저희를 답방할 수 있도록 초대해 주셔서 감사하다”고 화답했다.

이날 회담에는 네덜란드 측에서 아르헨티나 태생 막시마 왕비도 함께했으며, 지난 2002년 한일 월드컵 당시 우리나라 대표팀을 4강에 올려놓은 거스 히딩크 감독이 경제사절단 담당 특사로 동행해 눈길을 끌었다.

장원규기자 jwg@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