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석 “포항해양과학고 노후 실습선 교체해야”
이병석 “포항해양과학고 노후 실습선 교체해야”
  • 강성규
  • 승인 2014.12.30 15: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누리당 이병석 의원(경북 포항 북)이 포항해양과학고등학교 등에서 해기사 양성 교육용으로 활용되는 실습선이 노후화돼 안전사고 발생이 우려된다며 신속히 교체할 것을 교육부에 촉구했다.

이 의원은 29일 국회 법제사법위원회 전체회의에서 “포항해양과학고의 실습선‘해맞이호’는 지난 1993년 건조돼 21년째 포항해양과학고와 인근 포항과학기술고, 울릉고 학생들의 해기사 양성 교육용으로 운영돼 왔으며, 2013년 한 해에만 636명의 학생들이‘해맞이호’에서 해기사 수업을 받을 만큼 대한민국 해기사 인재 양성의 산실로 명성을 떨쳐왔다”면서 “그러나 해맞이호는 선박 노후화로 인해 연료 효율이 떨어지고, 오징어채낚기 어선용이라 해기사 교육용으로는 적합하지 않다”고 지적했다.

이 의원은 또 “특히 일본·중국·러시아 등지를 돌며 승선교육을 받는 원양실습의 경우 학부모들이 자녀안전에 대해 걱정이 매우 큰 상황이지만 교육부는 실습선 교체를 예산 부족이라는 이유로 매번 미뤄왔고, 현재 담당 부서와 실습선 건조에 대해 자세히 아는 담당자도 전무한 실정”이라고 주장했다.

강성규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