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1인당 물 사용 하루 282ℓ
국민 1인당 물 사용 하루 282ℓ
  • 승인 2015.01.13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13년 말 기준
상수도 보급률 98.5%
국민 한 사람이 하루에 수돗물 282ℓ를 사용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환경부는 13일 우리나라 상수도 시설현황과 운영실태를 담은 ‘2013년 상수도 통계’를 발간했다고 밝혔다.

통계에 따르면 2013년 말 기준으로 전국의 상수도 보급률은 98.5%로 전년보다 0.4%포인트 상승했다. 이는 우리나라 인구 5천212만여명 중 5천132만여명이 안정적으로 수돗물을 공급받고 있다는 것을 뜻한다.

세계물협회의 2010년 통계를 보면 상수도 보급률이 호주가 99.7%, 독일 99.3%, 일본 97.5%, 덴마크 97.2% 등이다.

지역별로는 서울 등 7개 특별·광역시가 99.9%, 그 밖의 시 지역은 99.3%로 도시 지역의 수돗물 보급률은 높았지만, 농어촌 지역은 89.8%로 상대적으로 낮았다.

한 사람이 하루에 쓰는 수돗물 양은 282ℓ로 전년보다 4ℓ가 늘었다.

2010년 기준으로 미국의 1인당 연간 물 사용량은 378ℓ였고, 일본 311ℓ, 호주 224ℓ, 덴마크 188ℓ, 독일 150ℓ였다.

정수장에서 사용자에게 수돗물이 공급되는 과정에서 상수도관망의 노후 등으로 손실되는 수돗물의 양은 6억5천600만t으로, 총급수량의 10.7%였다.

이렇게 누수된 수돗물 비용은 5천570억원에 달했다.

수도사업자의 부채는 1조146억원으로, 전년보다 5.5% 증가했다. 이는 물가 인상 등으로 수돗물 생산원가는 올랐지만 수도요금 상승률이 그에 미치지 못한 탓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