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급 공무원 공채경쟁률 35.8대1…3년來 최고
5급 공무원 공채경쟁률 35.8대1…3년來 최고
  • 승인 2015.01.15 13: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올해 5급 공무원 공채 경쟁률이 최근 3년 내 가장 높은 수준인 35.8대 1을 기록했다.

인사혁신처는 5급 공무원 공채시험 원서를 접수한 결과 380명 모집에 1만3천591명이 지원해 평균 35.8대 1의 경쟁률을 보였다고 15일 밝혔다. 5급 공무원 공채 경쟁률은 2011년 50.2대 1을 기록한 뒤 2012년 33.9대 1, 2013년 32.4대 1, 지난해 32.0대로 지속적으로 낮아지다 이번에 4년 만에 반등했다.

부문별로는 행정직군은 264명 모집에 1만797명이 지원해 40.9대 1, 기술직군은 79명 모집에 1천950명이 지원해 24.7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모집인원 37명에 844명이 원서를 낸 외교관 후보자 선발시험은 경쟁률이 22.8대 1로 집계됐다. 가장 높은 경쟁률을 기록한 직렬은 국제통상직으로, 5명 모집에 531명이 몰려 경쟁률이 106.2대 1에 달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