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누리, 서울 중구 등 당협위원장 6곳 확정
새누리, 서울 중구 등 당협위원장 6곳 확정
  • 장원규
  • 승인 2015.01.27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누리당 조직강화특별위원회는 27일 서울 중구를 비롯한 6개 지역의 당협위원장 선정 작업을 완료했다.

조강특위는 이날 오후 서울 여의도 새누리당사에서 전체회의를 갖고 서울 중구와 성북갑, 마포갑, 경기 수원갑, 부천 원미갑, 충북 청원 등 6곳 당협위원장을 확정, 발표했다.

서울 중구는 지상욱 전 자유선진당 대변인이 민현주 의원을 제치고 선정됐고 경기 수원갑은 김상민 의원을 제치고 박종희 전 의원으로 확정됐다. 지상욱 신임 위원장은 영화배우 심은하 씨 남편이다.

서울 성북갑은 정태근 전 의원이, 마포갑은 강승규 전 의원이 선정됐으며 부천 원미갑은 이음재 전 도의원이, 충북 청원은 오성균 전 한나라당 충북도당위원장이 각각 선정됐다.

장원규기자 jwg@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