확진 83%는 ‘입원환자·환자가족·방문객’
확진 83%는 ‘입원환자·환자가족·방문객’
  • 승인 2015.06.17 09: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7일 집계된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확진자 162명 중 메르스 발병 병원에 있던 환자와 환자 가족·방문객이 134명으로 전체의 약 83%에 달했다.

이 중 감염되기 전 다른 질환으로 병원을 찾은 환자가 76명(47%)이고 이들의 가족·방문객이 58명(36%)이다.

나머지 17%는 모두 의료진 등 병원 종사자다. 직종별로는 17일 추가 확진자인 서울 강동경희대병원의 응급실 레지던트를 포함해 의사가 5명, 간호사는 9명이다. 그 외 간병인 7명, 응급실 이송요원 등이 7명이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