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방접종 효과 알지만… 국민 32% “바빠서 시기 놓쳐”
예방접종 효과 알지만… 국민 32% “바빠서 시기 놓쳐”
  • 승인 2015.07.13 14: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68.3% “비용 비싸다”
질병관리본부 보고서
우리 국민이 감염병을 막기 위한 예방접종의 효과를 잘 알면서도 적지 않은 수가 바빠서 자녀의 접종 시기를 놓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질병관리본부가 13일 공개한 ‘국가예방접종 정책 국민인식 및 만족도 경향(고재영, 최유석, 홍정익)’ 보고서를 보면, 작년 6~7월 실시한 ‘2014 국가예방접종 지원정책 만족도 및 보호자 인식조사’에서 응답자의 89.2%는 “예방접종이 아이의 질병예방에 효과적이라고 생각한다”고 답했다.

이 조사는 전국 만 0~12세 어린이의 보호자 1천17명을 대상으로 방문면접조사 방식으로 이뤄졌다. 조사의 표본오차는 95%이며 신뢰수준은 ±3.10%포인트다.

응답자의 90.2%는 “예방접종이 자녀의 건강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했다. “예방접종을 하지 않으면 감염병에 더 노출되기 쉬울 것”이라는 의견도 87.5%나 됐다.

대다수 응답자가 예방접종에 대해 긍정적으로 인식하는 것이다.

그럼에도 “바빠서 아이의 예방접종 시기를 종종 놓치게 된다”는 응답자가 32.0%나 됐다.

응답자의 68.3%는 “예방접종 비용이 비싸다”고 답해 과반수가 정부 지원이 없는 일부 접종에 대해 비용 부담을 느끼고 있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