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강판, 재무경영대상 ‘혁신대상’ 수상
포스코강판, 재무경영대상 ‘혁신대상’ 수상
  • 이시형
  • 승인 2015.10.18 14: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 연속 부문 1위
한국재무대상수상사진(151015)


포스코강판(사장 서영세)이 지난 15일 서울 플라자호텔에서 신산업경영원 주최로 열린 ‘제16회 한국재무경영대상’ 시상식에서 대기업 부문 혁신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한국재무경영대상은 공시된 재무제표를 기준으로 종합대상, 혁신대상 및 부문대상, 공기업 대상으로 구분해 평가가 이뤄지며, 이 가운데 혁신대상은 안전성·수익성·성장성 등 지표 개선도를 종합적으로 평가해 우수기업을 선정한다.

평가에서 포스코강판은 전년도 경영실적을 바탕으로 한 ‘정량적 평가’에서 유동성증가율 86.38, 수익성증가율 95.73, 성장성증가율 72.47, 이자보상율 100으로 종합평점 88.64점을 얻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이 부문 1위를 차지했다.

한편 포스코강판은 올해부터 제품과 시장 차별화는 물론 수익성 향상을 위해 지속적인 경영성과 개선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 또 최근 기존 대비 내식성이 획기적으로 개선된 ‘SUPER ALCOSTA’를 세계 최초로 개발, 양산에 성공하는 등 고객 중심 품질개선과 신제품 개발에도 역량을 집중하고 있다.

포항=이시형기자 lsh@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