패션연, 신축성 좋은 천연복합소재 개발
패션연, 신축성 좋은 천연복합소재 개발
  • 김정석
  • 승인 2015.10.22 1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간업체와 공동 개발
천연섬유 대비 2배 신축
한국패션산업연구원(이하 패션연)이 민간업체들과 힘을 합쳐 인체친화성과 기능성을 모두 갖춘 천연복합소재를 개발했다.

패션연은 ‘글로벌전문기술개발사업’의 일환으로 금보섬유, 휴비스, 삼일방직, 에스케이니트, 앤디아이, 프리앤메지스 등 6개 업체와 및 한국자카드연구소, 한국섬유소재연구원과의 공동연구를 통해 랜덤구조 방적기술이 적용된 천연복합소재를 활용한 패션제품 개발에 성공했다고 22일 밝혔다.

지금까지 의류용으로 주로 활용된 면, 마 등의 천연섬유는 우수한 흡습성과 인체친화성을 갖고 있지만 직물 상태에서 신축성 발현에 다소 제약이 있었다.

공동 연구진은 복합소재 개발을 통해 스판덱스를 사용하지 않고도 인장신도를 16~20% 수준으로 향상시켜 기존 면섬유 대비 최대 2배의 신축성을 부여했다.

천연섬유의 인체친화성 및 합성섬유의 기능성을 갖춘 하이브리드형 소재 개발로 향후 캐주얼과 남성복 시장으로 사업 영역 확대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된다.

공동연구를 총괄한 금보섬유 이응보 상무는 “향후 기능성과 표면 텍스쳐를 더욱 보완해 차별적 속성을 중시하는 ZARA나 H&M, COS 등 글로벌 SPA 브랜드의 여성복 바이어를 집중 공략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정석기자 kj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