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대구시당, 2인 공동위원장 체제로 개편
정의당 대구시당, 2인 공동위원장 체제로 개편
  • 김무진
  • 승인 2015.12.03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태수
이영재
정의당 대구시당이 기존 1인 위원장 체제에서 2인 공동위원장 체제로 개편됐다.

정의당 대구시당은 3일 대구역 회의실에서 통합대의원대회를 열고 장태수(43) 현 대구 서구의원을 시당 공동위원장으로 선출했다.

이에 따라 정의당 대구시당은 지난 7월 치른 당직 선거에서 위원장으로 당선된 이영재(48) 대구 북구의원과 장태수 서구의원의 2인 위원장 체제로 전환됐다. 또 지난달 22일 정의당 통합 당대회의 개최에 따른 지역별 후속 작업에 따라 마련된 이날 대의원대회에서는 대구 통합추진위원회가 합의한 기본합의서 승인, 운영위원 추가 선출, 통합 결의문을 채택했다. 아울러 각종 합의사항 및 당직자 선임 등 통합 실무작업을 마무리했다.

김무진기자 jin@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