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문시장, 골목마다 와이파이 ‘팡팡’
서문시장, 골목마다 와이파이 ‘팡팡’
  • 강선일
  • 승인 2015.12.28 16: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총 80개 AP 구축

전국 최대 규모 개통
/news/photo/first/201512/img_184937_1.jpg"서문시장공공와이파이존/news/photo/first/201512/img_184937_1.jpg"
서문시장 곳곳에 설치된 공공 와이파이 엠블럼 모습. NIA 제공


대구 서문시장에 전국 최대 규모의 공공 와이파이(Wi-Fi)존이 개통됐다.

한국정보화진흥원(NIA)은 28일 미래창조과학부·대구시·KT와 공동 구축한 대구 서문시장 공공 와이파이 구축 개통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공공 와이파이 사업은 서민 통신비 부담완화 및 지역·계층간 무선인터넷 이용격차 해소를 위해 전통시장, 복지시설, 주민센터 등 전국 1만2천개소에 2017년까지 무선인터넷존을 구축하는 사업이다.

현재까지 대구 서문시장에는 총 80개의 AP가 구축됐으며, 이는 전국 최대 규모의 공공 와이파이존이다. 서문시장 입구와 만남의 광장, 시장거리를 비롯 4곳의 상가 건물내에서 무선인터넷 이용이 가능하다.

공공 와이파이는 통신사 가입여부에 상관없이 스마트폰·노트북·태블릿 등으로 이용할 수 있으며, 설치장소에 부착된 엠블럼 또는 홈페이지(www.wififree.kr), 스마트폰 앱을 통해 정보를 확인할 수 있다.

NIA 이재호 본부장은 “서문시장내 전국 최대 규모의 공공 와이파이존이 구축됨에 따라 방문고객과 상인들에게 무료로 무선인터넷을 제공해 통신비 부담 경감은 물론 시장 활성화와 지역경제에도 기여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강선일기자 ksi@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