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토토 빙상단 선수 확정 이상화·박승희 선수 등 영입
스포츠토토 빙상단 선수 확정 이상화·박승희 선수 등 영입
  • 승인 2016.01.05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토토빙상단
강릉시와 케이토토는 5일 오후 강릉시청에서 스포츠토토빙상단 연고지 협약식을 했다. 하홍선(왼쪽부터), 박승희 선수와 이규혁 총감독, 이상화, 문준 선수가 협약 체결 후 파이팅을 외치고 있다. 연합뉴스


스포츠토토 빙상단이 한국 남자 스피드스케이트 ‘레전드’ 이규혁 감독 체제 아래 올림픽 금메달에 빛나는 ‘빙속여제’ 이상화와 쇼트트랙에서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전향한 박승희 등 총 11명(스피드스케이팅 7명·쇼트트랙 4명)의 선수단을 확정했다.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 관계자는 5일 “스포츠토토 빙상단이 선수단 구성을 마쳤다”며 “한국 남자 스피드스케이팅의 간판으로 활약한 이규혁이 감독을 맡고 2014 올림픽에서 금메달을 차지한 이상화와 박승희 등이 입단한다”고 밝혔다.

이날 강릉시와 연고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12일 창단식을 치르는 스포츠토토 빙상단의 면모는 화려하다.

한국 남자 단거리 스피드스케이팅의 간판스타로 활약한 이규혁이 서울시청 지휘봉을 놓고 스포츠토토 빙상단의 사령탑을 맡는다.

동계올림픽 여자 500m 2연패에 빛나는 ‘빙속여제’ 이상화가 스포츠토토를 새 둥지로 선택한 가운데 2014년 소치올림픽 쇼트트랙에서 금메달 2개와 동메달 1개를 목에 건 박승희도 합류했다. 박승희는 쇼트트랙에서 스피드스케이팅으로 전향해 태극마크를 달았다.

스피드스케이팅 남자팀에는 이규혁과 함께 대표팀에서 단거리 전문선수로 뛰었던 문준이 플레잉코치로 가세했고, 서울시청에서 이규혁과 한솥밥을 먹었던 하홍선과 노준수도 계약을 마쳤다. 또 강원체고 출신의 김한송과 양평고 출신의 윤석중 등 유망주도 합류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