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간>내가 침묵이었을 때
<신간>내가 침묵이었을 때
  • 김가영
  • 승인 2016.04.06 21: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침묵

내가 침묵이었을 때



유경희 지음/문학의전당/9천원
2004년 ‘시와세계’를 통해 등단한 유경희 시인의 첫번째 시집이다. 유경희의 시를 읽는 일은 ‘개와 늑대의 시간’ 속을 걷는 것이다. 이 황혼의 시간은 빛과 어둠, 이편과 저편, 현실과 꿈, 이승과 저승을 뒤섞으며 익숙하던 세계를 갑자기 낯설게 만들어버린다. 모호하고 불분명한 이 무경계의 순간 속에서 나와 너, 삶과 죽음 등 우리가 당연하게 받아들이는 이분법적 개념들은 여지없이 허물어져 내린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