韓-印尼, 경전철 사업 등 MOU 11건 체결
韓-印尼, 경전철 사업 등 MOU 11건 체결
  • 승인 2016.05.16 17: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상회담서 경제협력 논의
수산·해양 등 사업 발굴
한-인니정상악수
박근혜 대통령과 조코위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16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한-인도네시아 정상회담에서 악수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은 16일 청와대에서 조코 위도도(통상 조코위 대통령으로 호칭) 인도네시아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갖고 양국 경제협력 확대 방안을 논의했다.

청와대는 이날 경전철과 가스·발전 사업 등 최대 67억 달러(약 7조9천억원)에 이르는 인도네시아 인프라 사업에 우리 기업이 참여하는 11건의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밝혔다.

조코위 정부가 제3차 중기개발계획을 수립해 낙후된 인프라의 대대적인 정비·구축에 나선 가운데 양국 정상은 에너지(가스 6억달러, 발전 40억달러)와 교통(경전철 21억달러) 분야에서 우리 기업의 적극적인 참여 방안을 논의하고 우선 총 363㎞의 인도네시아 팔렘방·발리 가스배관 건설 사업(6억달러 규모)에 한국가스공사가 컨소시엄을 구성해 대표사로 참여하는 내용의 MOU를 체결했다.

오는 2018년 자카르타 아시안게임 개최를 앞두고 인도네시아 정부가 총 20㎞ 구간에서 추진 중인 자카르타 경전철 사업(총 21억달러) 중 3천800억원 규모의 1단계 사업(5.8㎞)은 한국철도시설공단이 참여한다.

우리 기업들은 투자금 회수를 보증받는 조건으로 2단계 사업에도 참여키로 잠정 합의했다.

박 대통령은 또 우리 기업들이 참여를 희망하는 총 40억달러 규모의 인도네시아 석탄화력 발전사업들의 입찰 재개 또는 장기전력수급계획 반영을 인도네시아 측에 요청했다.

아울러 1만7천500개 이상의 섬으로 이뤄진 인도네시아와 수산·해양 산업 전반에 걸쳐 다양한 협력사업을 발굴하고 추진하는 내용의 해양협력 MOU, 방송·영화 콘텐츠와 패션 등의 창조산업 교류 활성화를 위한 창조산업협력 MOU도 체결됐다.

장원규기자 jwg@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