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밌는 극놀이로 어린이에 청렴정신 심는다
재밌는 극놀이로 어린이에 청렴정신 심는다
  • 승인 2016.05.16 09: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신천가온유치원 원장 박태숙
신천가온유치원은 ‘청렴교육은 유아기부터’라는 취지로 여러가지 활동을 실시했다.

‘3살 버릇 여든까지 간다’라는 속담같이 유아기에 습득한 것이 성인이 돼서까지 영향을 미치므로 인성교육과 아울러 청렴도 조금 더 일찍 유아의 눈높이에서 일깨워 줘야야겠다는 취지로 매달 ‘바르미 교육’을 통하여 실시하고 있다. 특히 5월은 가정의 달로 온 가족이 실천하면 저절로 되겠다는 의지로 재미있고 이해하기 쉽게 유아의 눈높이에서 ‘욕심과 약속’이라는 명제를 가지고 극놀이를 했다.

우리 생활에서 가족과 친구 등 가까운 사람 사이에 욕심을 버리고 약속을 잘 지키면 저절로 할 수 있음을 알게 했다. 극놀이는 ‘약속한 대로 지키고 욕심을 버리면 형제, 친구 사이에도 다툼이나 시기가 없어지고 웃을 수 있다’는 내용으로 유아가 좋아하는 ‘엘사’ 캐릭터와 실시했다.

유아는 유치원에서 재미있게 배운 것은 다른 사람에게도 전달하는 특성이 있어 교육의 효과가 더 극대화 될 것이다. 유아는 이해의 한계가 있어 말로 전달하는 것보다 직접 활동을 해 봄으로 몸에 익힐 수 있다. 또한 가정과 연계해 스스로 실천했을 때 칭찬스티커를 붙여줌으로 자기주도적인 활동을 할 것이다.

박태숙 원장(신천가온유치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