朴 “정쟁 벗어나 국민 위한 정치해야”
朴 “정쟁 벗어나 국민 위한 정치해야”
  • 장원규
  • 승인 2016.08.09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새누리 전대 참석 축사
“정치 문화 바꾸고
혼연일체 혁신 일궈야”
새누리당전당대회박근혜대통령
축사하는 박근혜 대통령 박근혜 대통령이 9일 오후 서울 잠실실내체육관에서 열린 당 대표 및 최고위원 선발을 위한 새누리당 제4차 전당대회에서 축사를 하고 있다. 연합뉴스


박근혜 대통령은 9일 “정치의 변화를 이끌어내는 것이야말로 새누리당에게 주어진 소명”이라며 “이를 위해서는 우리 당부터 새롭게 거듭나야 한다”고 밝혔다.

박 대통령은 이날 오후 서울 잠실체육관에서 열린 제4차 새누리당 전당대회에 참석, 축사를 통해 “지금 우리는 국민 신뢰를 회복하고 국가발전에 기여하는 새로운 당으로 거듭나야 하는 중요한 시점에 서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박 대통령은 “우리 스스로가 뭉치지 못하고 반목하고 서로 비판과 불신을 한다면 국민들에게 받는 신뢰는 요원하게 될 것”이라며 “서로 정치적 이해관계를 따지며 반목하지 말고 국민을 위한 정치를 하는데 하나가 되어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어 “지금 국민들께서는 우리에게 정치문화를 바꾸고 정쟁에서 벗어나 새로운 미래를 만들라는 요구를 하고 계신다”며 “우리는 국민들의 그 요구에 부응해 나가야만 한다”고 역설했다.

박 대통령은 “새누리당은 대한민국이 가시밭길의 역사를 걸어오는 동안 발전과 안보라는 가치를 지켜온 수권정당”이라며 “그 가치를 다시 살리고, 되찾아서 우리 대한민국과 국민들을 하나 되게 하는 일에 앞장서 나가야 한다”고 당부했다.

특히 박 대통령은 “오늘 선출될 새로운 지도부의 역할은 그 어느 때보다 투철한 국가관을 가지고, 나라가 흔들리거나 분열되지 않도록 바로 잡는 것”이라며 “다시 한 번 동지 여러분의 힘과 지혜를 결집해서 우리 당이 새 지도부와 함께 국가와 국민을 지키고 세계로 뻗어나가는 성공의 역사를 써내려가길 진심으로 바란다”고 말했다.

또 “여기 계신 당원동지 여러분께서 정부에 힘을 모아 주시고, 우리 모두가 혼연일체가 되어 노력한다면 나라가 편안해지고, 경제도 되살아날 수 있다”며 “현재의 어려움을 타개하고, 국가안보와 국민들의 안위를 지켜내며, 단합과 혁신의 길로 나아갈 수 있도록, 당원동지 여러분께서 하나가 되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장원규기자 jwg@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