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도 ‘무선’ 대세 따르나?
삼성도 ‘무선’ 대세 따르나?
  • 승인 2016.12.07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갤럭시S8 이어폰 잭 사라질 듯
삼성전자의 차기 스마트폰 갤럭시S8가 애플 아이폰7처럼 유선 이어폰을 연결할 수 없는 디자인으로 출시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삼성전자는 기존 모델과 달리 갤럭시S8에는 3.5㎜ 이어폰 잭을 없앨 것으로 보인다고 미국의 삼성전자 전문 웹사이트인 삼모바일(SAMMOBILE)이 6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어폰 잭이 없어지면 갤럭시S8 이용자들은 무선 블루투스 이어폰을 이용하거나 충전용으로 쓰는 USB 타입-C 단자를 이용해 이어폰을 연결해야 한다.

삼성전자로서는 갤럭시S8을 더 얇게 만들 수 있고 좀 더 큰 배터리를 장착할 수 있다는 점을 고려해 이런 결정을 내린 것이라고 삼모바일은 풀이했다.

앞서 애플도 지난 9월 출시한 아이폰7과 아이폰7 플러스에서 이어폰 잭을 없애고 무선 이어폰인 ‘에어팟’을 공개한 바 있다.

모토로라, HTC, 러에코 등 안드로이드 운영체제(OS)를 쓰는 스마트폰 제조사도 최신 모델에서 줄줄이 이어폰 잭을 제거했다.

갤럭시S8의 변화는 여기에서 그치지 않을 전망이다.

삼모바일은 또 다른 보도를 통해 삼성전자가 갤럭시S8에서 홈 버튼을 없애고 유기발광다이오드(OLED) 디스플레이에 지문인식 센서를 탑재할 것으로 예측했다.

이는 차기 아이폰 모델 예상 디자인과도 비슷하다고 블룸버그 통신은 전했다.

갤럭시S8은 내년 2월 스페인 바르셀로나에서 열리는 모바일월드콩그레스(MWC)에서 공개될 전망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