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다 판매 기록 올해 다시 쓴다”
“최다 판매 기록 올해 다시 쓴다”
  • 승인 2017.03.21 15: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쌍용차, 16만1천대 이상 목표
올해 역대 최대인 연간 16만1천대 이상 생산·판매 목표를 내건 쌍용자동차의 경영진 등이 최근 한자리에 모여 목표 달성을 다짐했다.

쌍용차는 지난 17일 경기도 안성 인재개발원에서 경영진과 시니어 관리자들이 참석하는 ‘쌍용 리더스 라운드 테이블(SLRT)’을 열고 경영현황을 공유했다고 20일 밝혔다.

이번 행사에는 최종식 대표이사를 비롯해 최고재무담당(CFO) 와수데브 툼베 부사장, 인력·품질관리부문장 하광용 부사장, 국내영업본부장 송영한 부사장 등 임원과 팀장 등 시니어 관리자 200여 명이 참석했다.

쌍용차는 올해 △프리미엄 스포츠유틸리티차(SUV)인 Y400의 성공적 론칭 △비용 절감 및 생산성 향상 △신기술 개발 강화 등을 중점 추진할 계획이다.

생산·판매는 2002년에 세운 역대 최대 생산기록인 16만1천16대를 넘어서겠다는 목표를 세웠다. 지난해에는 전년 대비 6.3% 증가한 15만5천621대를 생산한 바 있다. 판매 대수는 15만5천844대로 14년 만에 15만대선을 돌파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