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반떼, 안전·편의사양 ‘UP’
아반떼, 안전·편의사양 ‘UP’
  • 승인 2017.03.21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현대차, 초미세먼지 잡는 에어컨필터 장착
세이프티 언락 기능·내비게이션 크기 확대
현대차-2017아반떼출시
현대자동차는 안전·편의 사양을 확대한 ‘2017 아반떼’를 출시했다고 20일 전했다. 현대기아차 제공


현대자동차는 20일 안전·편의 사양을 확대한 ‘2017 아반떼’를 출시했다고 밝혔다.

준중형인 2017 아반떼는 차량 실내로 유입되는 초미세먼지를 포집해 걸러주는 ‘고성능 에어컨 필터’, 이온을 발생시켜 차량 내부의 바이러스를 제거해주는 ‘클러스터 이오나이저’ 등을 새롭게 장착했다.

주차된 차를 탈 때 운전석 문만 잠금이 해제돼 다른 곳으로 무단 침입하는 범죄 시도를 막는 ‘세이프티 언락’ 기능도 새롭게 추가했다. ‘블루투스 핸즈프리’ 기능과 ‘전후방 주차 보조 시스템’ 등은 여러 트림에 확대 적용됐다.

또 내비게이션 크기를 기존 7인치에서 8인치로 늘렸고 애플 카플레이 등 커넥티비티 사양을 추가했다.

터보 모델인 아반떼 스포츠는 기존 7단 듀얼클러치 변속기(DCT) 모델을 기반으로 한 ‘오리지널 트림’을 신규 추가해 고객 선택의 폭을 넓혔다.

오리지널 트림은 18인치 휠 등 고속 주행에 적합한 상품성을 바탕으로 신규 인테리어가 적용됐다.

2017 아반떼와 아반떼 스포츠의 외장 색상은 기존 각각 9종과 11종에 데미타스 브라운 등 두 종이 추가됐다.

2017 아반떼의 가격은 1.6 가솔린 모델(자동변속기 기준)이 △스타일 1천570만원 △밸류플러스 1천690만원 △스마트 1천825만원 △모던 2천14만원 △프리미엄 2천165만원이다.

1.6 디젤 모델(7단 DCT 기준)은 △스타일 1천825만원 △스마트 2천20만원 △스마트 스페셜 2천190만원 △프리미엄 2천427만원이다.

아반떼 스포츠 모델의 가격은 △오리지널 2천98만원 △수동변속기(M/T) 2천2만원 △7단 DCT 2천200만원 △익스트림 셀렉션 2천460만원으로 책정됐다.

현대차 관계자는 “아반떼가 고객 선호 사양을 대거 적용하고 상품성을 강화해 2017년형으로 다시 태어났다”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