학교비정규직 내일 ‘총파업‘
학교비정규직 내일 ‘총파업‘
  • 남승현
  • 승인 2017.06.28 17: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교육청, ‘정상수업’ 공문
오는 30일 학교비정규직 연대회의가 사회적 총파업 참여를 선포, 학생들의 학습권 침해 및 학교 급식에 차질이 우려되는 가운데 대구시교육청이 대책 마련에 나섰다.

28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학교비정규직 연대회의가 30일 하루 동안 총파업을 할 것임을 통보, 파업 참여 학교가 급식을 중단해야 할 경우 도시락을 지참하거나 빵과 우유를 제공하는 등 단축수업 없이 정상 수업을 진행하도록 모든 학교에 공문을 발송, 파업에 대비하도록 했다.

이날 현재 파업 참가인원을 파악한 결과 49개 학교에서 급식중단이 불가피할 것으로 보이며 참여 인원은 급식 종사원 299명, 그 외 직종 127명 등 총 426명이 참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남승현기자 namsh2c@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