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 안동호 물고기 떼죽음
경북 안동호 물고기 떼죽음
  • 남승렬
  • 승인 2017.07.03 18: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환경청, 원인 조사 나서
물고기
경북 안동호에서 물고기가 떼죽음 당해 환경당국이 조사에 나섰다.

3일 오전 안동시 도산면 안동호 상류인 도산도선선착장 주변에 물고기 수백마리가 죽은 채 떠올랐다.(사진)

이 지역은 환경단체들이 경북 봉화 석포제련소 등에서 중금속이 유입되는 곳이라며 정밀 조사를 요구해온 곳이다. 환경단체들은 최근 비가 내리면서 호수 바닥에 있던 중금속이 섞인 부유물이 수면으로 올라오면서 물고기가 폐사했을 가능성이 있을 것으로 추정하고 있다.

대구환경청은 죽은 물고기를 수거, 정밀검사를 통해 폐사 원인을 밝힐 예정이다. 지현기·남승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