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타 차 우승’ 이미향, 역전 드라마
‘1타 차 우승’ 이미향, 역전 드라마
  • 승인 2017.07.31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LPGA 투어 스코티시오픈
9개 홀서 버디 6개 몰아쳐
마지막 홀서 웹 제치고 1위
3년 만에 우승…LPGA 2승째


이미향(24·KB금융그룹)이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 애버딘 에셋 매니지먼트 레이디스 스코티시오픈(총상금 150만 달러) 우승을 차지했다.

이미향은 31일(한국시간) 영국 스코틀랜드 노스 에어셔의 던도널드 링크스 코스(파72·6천390야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에서 버디 7개와 보기 1개를 묶어 6언더파 66타를 쳤다.

최종합계 6언더파 282타를 기록한 이미향은 허미정(28)과 카리 웹(호주)을 1타 차로 따돌리고 정상에 올랐다.

2014년 11월 미즈노 클래식 이후 LPGA 투어 통산 2승째를 거뒀다.

이미향은 이날 전반 9개 홀에서 버디 6개를 몰아치는 맹타를 휘둘렀다.

후반에 들어서 파 행진을 하던 이미향은 마지막 18번 홀(파5)에서 버디를 잡아내며 웹과 격차를 오히려 2타로 벌렸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