덕 김, US 아마 골프 아쉬운 준우승
덕 김, US 아마 골프 아쉬운 준우승
  • 승인 2017.08.21 09: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홀 차 앞서다 연장서 역전패
美 닥 레드먼에 우승 내줘
재미동포 덕 김(21)이 US아마추어 골프 챔피언십에서 준우승했다.

덕 김은 20일(현지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퍼시픽 팰리세이즈의 리비에라 컨트리클럽에서 열린 제117회 US 아마추어 골프 챔피언십 결승전에서 닥 레드먼(미국)에게 연장 접전 끝에 패했다.

36홀 매치플레이 방식으로 열린 이날 경기에서 덕 김은 34번째 홀까지 2홀 차로 앞서 우승을 눈앞에 둔 듯했다.

그러나 35, 36번째 홀을 연달아 내줘 연장에 끌려 들어갔고 연장 첫 번째 홀마저 내주면서 허무한 역전패를 당했다.

35번째 홀인 17번 홀에서 레드먼이 15m가 넘는 이글 퍼트에 성공하며 경기 분위기가 급변했다.

아마추어 세계 랭킹 7위 덕 김은 텍사스대에 다니고 있으며 미국대학스포츠협의회(NCAA) 빅12 콘퍼런스 ‘올해의 선수’에 선정된 바 있다. 이 대회에서 준우승한 덕 김은 아마추어 신분을 유지할 경우 2018년 마스터스와 US오픈에 출전할 수 있다. 덕 김은 내년 여름에 프로로 전향할 예정이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