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원 부동산 앱, 다운로드 70만건 돌파
감정원 부동산 앱, 다운로드 70만건 돌파
  • 김주오
  • 승인 2017.09.06 17: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세 등 데이터 8억건 보유
한국감정원(원장 직무대행 변성렬)이 ‘한국감정원 부동산정보 앱’ 누적 다운로드 건수가 공공기관 최고 수준인 70만건을 돌파했다고 6일 밝혔다.

부동산정보 앱은 부동산 시세 및 매물정보, 부동산 시장 동향, 공시가격, 아파트 관리비 등을 총망라하는 종합부동산 정보 서비스로서 지난 2015년 2월 출시된 지 2년 6개월 만에 달성한 성적이다.

출시 이후 국민 맞춤형 기능 개발, 사용자의견 수렴 등 지속적인 업데이트로 약 27종의 정보, 8억건의 부동산 관련 데이터를 탑재하고 있고 하루 평균 1천여건 다운로드 되고 있다.

주요기능으로 부동산 시세(아파트 매매·전세 시세), 실거래가, 공시가격 등 부동산가격과 부동산시장동향에 대한 통계자료 및 거래정보 등을 조회할 수 있다. 또 최근 추가된 기능 중 ‘보상계획공고’는 한국감정원이 수행하는 보상수탁사업의 보상계획공고정보가 한 곳에서 열람가능해져 국민들이 보다 손쉽게 접근할 수 있게 됐다. 이 밖에도 ‘주소 한 개 입력으로 다 보기’는 한번의 클릭으로 시세, 실거래가, 공시가격, 가격동향 등의 모든 정보를 다 보여줌으로써 사용 편의성을 끌어올렸다.

아파트관리비도 부동산정보 앱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아파트 관리비 수준이 공개돼 우리아파트와 유사아파트의 관리비를 비교할 수 있다.

한국감정원은 국민의 요구 및 편의에 맞춰 수시로 부동산정보 앱의 기능을 개선하고 있다. 최근에는 ‘현 위치 검색’ 기능을 추가 제공해 사용자 위치에서 버튼 하나로 가장 가까운 부동산정보를 조회할 수 있게 됐고 ‘지가변동률 계산’, ‘감정평가 수수료 계산’ 기능이 추가되는 등 편익을 향상시켰다.

한국감정원은 향후에는 처음 사용자도 쉽게 앱을 사용할 수 있는 지도 기반 서비스 추가, 다양한 주제의 통계 등으로 활용도를 더욱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김주오기자 kim-yns@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