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정규직 제로화 철저히 이행하라”
“비정규직 제로화 철저히 이행하라”
  • 강나리
  • 승인 2017.09.12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노총 대구본부 기자회견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 위해
시·관계부처 대책 마련해야”
IMG_5428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는 12일 오전 대구시청 앞에서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이행을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 제공


대구지역 노동단체가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을 실효성있게 추진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지난 7월 20일 정부가 공공부문 비정규직의 정규직 전환 가이드라인을 발표했지만, 실제 현장에선 정책 추진이 지지부진한 데다 임의로 전환 대상을 누락하는 등 문제점이 많다는 것이다.

민주노총 대구지역본부(민노총)는 12일 오전 대구시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대구시와 지역 공공기관 및 관계 부처는 현장에서 발생하는 문제점들을 개선하고 ‘공공부문 비정규직 제로’를 위한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권영진 대구시장은 지역 공공기관을 선도하는 책임자로서,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 이행에 대한 의지를 분명히 밝히고 지역 공공기관들을 철저히 지도·감독할 것을 약속하라”며 “유관 노동단체가 참여하는 대구지역 대책 기구를 대구시 주도로 구성·운영해야 한다”고 요구했다.

민노총은 또 “지역 공공기관의 공공부문 정규직 전환 관련 실태 및 추진 현황을 공개하라”며 “각 공공기관들은 가이드라인의 한계를 넘어 비정규직 제로, 일자리 확충, 노동환경 및 노동자 처우 개선에도 적극 나서달라”고 했다.

강나리기자 nnal2@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