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통사고 보험사기 일당 입건
교통사고 보험사기 일당 입건
  • 남승렬
  • 승인 2017.10.12 15: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3차례 걸쳐 6천720만원 타내
대구 달서경찰서는 12일 회사 명의로 빌린 외제차를 몰고 다니며 고의로 교통사고를 낸 뒤 보험금을 타낸 혐의(사기 등)로 고물 수거업체 사장 A(47)씨 등 3명을 불구속 입건했다.

A씨 등은 2013년 6월부터 2017년 6월까지 13차례 고의로 차 사고를 유발시켜 보험사 5곳에서 수리비, 치료비 등 명목으로 6천720만원을 받은 혐의다.

경찰 관계자는 “지난 3월 A씨가 낸 교통사고를 조사하다가 보험사기를 의심해 수사했다”며 “피의자들은 생활비 등이 필요해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파악됐다”고 밝혔다.

남승렬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