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O “2019 프리미어12 예선 유치 사실상 확정”
KBO “2019 프리미어12 예선 유치 사실상 확정”
  • 승인 2017.10.18 2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야구 세계랭킹 상위 12위 국가들이 기량을 겨루는 프리미어 12의 2019년 대회 예선라운드가 우리나라에서도 치러질 가능성이 커졌다.

양해영 KBO 사무총장은 18일 프로야구 2017 플레이오프 2차전 NC 다이노스-두산 베어스 경기가 열린 서울 잠실구장에서 취재진과 만나 2019년 열릴 프리미어 12 예선라운드의 국내 유치와 관련해 “잘 될 것 같다. 사실상 확정적이다”라고 밝혔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실무 부회장이기도 한 양 사무총장은 현지시간 11∼13일 보츠와나 가보로네에서 열린 세계야구소프트볼연맹(WBSC) 총회에 참석한 뒤 전날 귀국했다.

양 사무총장은 “WBSC에 우리의 개최 의사를 확실히 전달했다”면서 “WBSC도 이를 긍정적으로 받아들였다”고 말했다. 양 사무총장에 따르면 2019년 대회 예선라운드는 2개 조 또는 3개 조로 나눠 치를 예정으로 우리나라와 대만, 멕시코가 유치 의사를 밝혔다.

프리미어 12는 WBSC가 2015년 만든 대회로 4년에 한 번 열린다. 2015년 11월에 열린 1회 대회에서는 한국이 우승을 차지했다.

연합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최신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