독도 티셔츠 입고 ‘영토주권 수호’ 의지
독도 티셔츠 입고 ‘영토주권 수호’ 의지
  • 이혁
  • 승인 2017.10.25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도 ‘독도사랑 플래시몹’
미스 대구·경북 등 500명 참여
경북도는 25일 오전 10시 도청 새마을광장에서 도청 직원들과 미스 대구·경북 등 500여명이 모인 가운데 1900년 대한제국 독도칙령반포일을 기념해 ‘독도사랑 플래시몹’을 펼쳤다.

김관용 도지사를 비롯한 도청 전 직원이 독도 티셔츠를 입고 독도수기와 태극기를 손에 들고 ‘나의 독도 오! 대한민국’노래에 맞춰 플래시몹을 함께 했다.

이날 행사는 대한제국의 독도칙령 공포 117주년을 맞아 독도 영토주권을 재천명한 의미를 되새기고 전 직원이 한마음으로 ‘경상북도 독도’를 지키자는 의지를 다지기 위해 개최됐다.

경북도는 대한제국이 1900년 10월 칙령 41호를 반포해 독도를 관할구역으로 규정한 매월 10월을 ‘독도의 달’로 제정(‘05.7.4.)해 영토주권 강화를 위한 다양한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있다.

김관용 도지사는 “독도를 관할하는 지자체로서 우리의 독도 영토주권을 세계에 알리고자 전 직원의 에너지를 도청광장 한 곳에 모았다”면서 “앞으로 일본의 독도침탈 행위에 대응해 나가는데 모든 노력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상만기자 ksm@idaegu.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많이 본 기사
동영상
최신기사